회원들이 가장 많이 본 디자인 뉴스
해외 리포트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 아이콘 인쇄 아이콘

RedBull 공모전 Art of Can

밤샘 작업을 하며, 혹은 시험기간 동안 커피와 양대 산맥을 이루는 엄청나게 버릇처럼 마시는 바로 그것! 에너지 드링크죠.

우리나라에는 에너지 드링크의 고유명사가 되어버린 듯한 바카스가 있듯이 해외에서는 레드불이 에너지 드링크의 고유명사 격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외국에서는 클럽에 들어서는 순간 느낄 수 있는 고유한 냄새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밤 문화를 즐기는 클러버들의 사랑 또한 받고 있습니다.

이렇게 해외에서 엄청난 인기이자300억 개 이상 판매를 한 에너지 음료 레드불이 한국에도 런칭했다는 소식을 들었는데요, 프라하에서 레드불을 캔을 이용한 작품 전시가 있어서 다녀왔습니다.

 

 

Red Bull Can Art

전시는 레드불 캔의 소재, 스타일 등 레드불을 캔을 이용한 작품 공모전을 통해 이루어 졌습니다.

재미 있던 아이디어는 아이언 피쉬, 이집트 마스크, 조명, 수영복, 수탉, 물고기 등이 있습니다.

 

 

 

 

1위 수상자는 뮤지션이자 디자이너인 James Spurny의 작품이 발상을 뒤집은 아이디어로 선정되었습니다.

‘레드불 캔을 이용한 캔 디자인’ 역발상으로 승부했지만 작가는 마감 하루 전에 1분만에 번뜩 떠오른 아이디어로 작업했다고 합니다. 공보전의 의도와 정 반대로 접근해 크리에이티브한 스킬 보다는 아이디어로 승부했습니다.

뮤지션과 디자이너, 두 직업 모두 레드불과 함께해온 시간을 가늠할 만한데요, 이번 수상으로 그 동안 마셔왔던 레드불 덕을 본 듯 합니다.

 

 

 

 

2위 수상자 Jakub Hamr

 

 

 

3위 수상자, Tomas Holek

 

 

 

 

 

 

 

레드불 공모전은 전 세계적으로 1999년부터 시작되었다고 하는데요, 체코에서는 2007년부터 시작되었습니다. 레드불이 우리나라에 상륙했다고 하니, 대한민국의 디자이너들도 그 기량을 펼칠 날이 머지 않았다고 믿어봅니다.

 

참조: Art of Can

Tag
#Art of Can #아트 공모전
한국디자인진흥원의 저작물인 "RedBull 공모전 Art of Can"의 경우,
공공누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목록 버튼 이전 버튼 다음 버튼
최초 3개의 게시물은 임시로 내용 조회가 가능하며, 이후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임시조회 게시글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