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들이 가장 많이 본 디자인 뉴스
해외 리포트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 아이콘 인쇄 아이콘

빈민촌의 골목길, 새로운 빛을 입다

현대의 브라질을 설명하는 여러 가지 중 빼 놓을 수 없는 것 하나 Favela(파벨라;빈민촌)는 마약범죄가 일어나는 근원지가 되기도 하고 적극적인 사회 봉사가 일어나는 곳이기도 하며 예술가들의 예술 본능을 자극하는 지역이 되기도 한다.

 

상파울로 북쪽에 위치해 가장 범죄율이 높은 동네 Vila Brasilândia(빌라 브라질란지아). 이곳 주민들이 힘겨운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은 온갖 낙서가 가득하고 세월의 흔적을 말해주는 듯 흠집난 시멘트의 회색벽을 마주하게 된다.

 

이런 가운데 BoaMistura(보아 미스뚜라; 좋은 섞임)라는 예술가들이 빌라 브라질란지아에 새로운 에너지를 불어 넣어주었다. 좁은 골목길에 몇가지 밝은 색을 칠하고 긍정적인 단어들을 써 놓았다.  ‘Amor(사랑)’ , ‘Orgulho(자긍심)’,  ‘Beleza(아름다움)’,  ‘Firmeza(강인함,견고함)’,  ‘Doçura(다정함)으로 긍정적이고 마음 따뜻해지는 단어들이다. 이 글자는 착시현상을 이용하여 어떤 정해진 각도에서만 정확하게 읽혀지도록 했다. 특히 이 단어들이 마을 공동체 삶의 접합점이 되어주는 골목길에 쓰여져있어 ‘Luz nas vielas(;골목길의 빛)’이라는 이름을 얻게 되었다. 

 

 

.

.

Amor 아모르; 사랑

 

 

.

.

Orgulho 오르굴료; 자긍심

 

 

.

.

.

Beleza 벨레자; 아름다움

 

 

.

.

Firmeza 피르메자; 강인함

 

 

.

.

.

Doçura 도쑤라; 다정함

 

BoaMistura라는 이름이 브라질 언어이긴 하지만, 이 그룹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생겨난 다섯 명의 유럽피안으로 예술가, 건축가, 건축 엔지니어, 광고홍보, 그래픽 디자이너로 구성되어있다. 이런 이름은 ‘좋은 섞임’ 이란 뜻으로 각자의 생각을 공유하며 폭넓게 활동하고 있다. 아래는 브라질의 한 인테리어 잡지사 Casa e Jardim가 이 프로젝트에 관해 인터뷰한 내용이다.

 

Casa e Jardim- 이 프로젝트의 아이디어는 어떻게 생겨났나?

BoaMistura- 도움이 필요한 공동체에 변화와 영감을 주기 위한 방법으로 시작하게 됐다. 이 프로젝트는 길거리 예술을 이용하고 있는 이른바 Crossroad 라는 의미를 가진다. 이런 활동은 2011년 남아공 케이프타운에서 시작되었다. 올해는 주브 스페인 대사관의 후원으로 브라질에 올 기회가 생겨서 주저하지 않고 2주 뒤에 바로 상파울로로 날아왔다.

 

Casa e Jardim- 예전에 브라질에 와 본 적 있나?

BoaMistura- 이번이 처음이고 앞으로도 마지막이 되지 않길 바란다.

 

Casa e Jardim- 왜 상파울로의 빌라 브라질란지아를 택했나?

BoaMistura- 무엇을 하게 될지 구체적인 아이디어 없이 상파울로에 왔는데, 일의 성격상 도시에서는 좀 떨어진 외곽에서 할 일이 있겠다 생각하고 있었다. 이곳에서 Jaime Prades라는 멋진 아티스트를 만났고, 그 사람이 빌라 브라질란지아에서 살고 있는 한 청년  Dimas를 소개해 줬다. 처음부터 마음이 통해 바로 그 다음날 그 동네로 가서 그의 집에서 가족과 함께 2주 동안 머물었다. 마지막 날 우리 다섯명을 이웃으로 맞아준 새 가족, 공동체와 작별 인사를 하며 많이 울기도 했다.

 

Casa e Jardim- BoaMistura라는 이름은 왜 포르투갈어인가?

BoaMistura- 항상 브라질 아티스트들의 많은 자원을 들이지 않고도 무언가를 만들어내는 그들만의 방법과 브라질 국민의 기쁨, 다채로운 영혼을 좋아했다. 뿐만 아니라 포르투갈을 이웃으로 두고 있고 그 나라를 좋아하기도 한다. 이 모든 것을 담고 있는 이름,  그리고 앵글로색슨, 그라피티의 전형이라고 보는 어떤 미국의 영향력과는 다른 것으로 하고 싶었다. 보아미스뚜라의 10주년을 우리에게 영감을 준 나라에서 시작하게 되서 기쁘다. 

 

참고

www.boamistura.com

Tag
#boamistura #파벨라 #그라피티
한국디자인진흥원의 저작물인 "빈민촌의 골목길, 새로운 빛을 입다"의 경우,
공공누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목록 버튼 이전 버튼 다음 버튼
최초 3개의 게시물은 임시로 내용 조회가 가능하며, 이후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임시조회 게시글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