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들이 가장 많이 본 디자인 뉴스
해외 리포트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 아이콘 인쇄 아이콘

TAKT PROJECT : '디자인'이라는 개념의 재정의



COMPOSITION+
©Masayuki Hayashi (이미지 제공 : takt project) 

.

.

지난해 10월, 소재의 가능성을 탐구하는 프로젝트 <익스페리먼탈 크리에이션 Experimental Creation>을 통해 투명 수지 안에 전자 부품을 넣어 굳힌 ‘컴포지션 COMPOSITION’이라는 이름의 블럭을 소개한 바 있다. 일본의 디자인 그룹 탁트 프로젝트 TAKT PROJECT 가 진행하는 컴포지션은 ‘디자인’이라는 개념의 경계에 대한 재고, 그리고 거듭된 실험과 탐구의 결과물이다. 이 프로젝트를 통해 평소 가전기기의 내부에 사용되어 분해하지 않는 이상 볼 기회가 없었던 전자 부품들이 눈앞에 나타났다. 마치 부품들이 물 위에 떠있는 듯한 모습은 단순한 오브제로서의 기능만 하는 게 아니다. 투명한 수지 안에 갇혀있는 부품들은 모두 저마다의 ‘가전으로서의’ 기능을 완벽히 수행하고 있다는 점이 놀랍다. 그들은 어떤 과정을 거쳐 컴포지션 +를 완성할 수 있었을까? 프로젝트의 시작은 인류가 이 지구상에 태어날 때 부터 함께해 온 소재, 나무와 흙, 물 등을 이용해 생활에 필요한 도구들을 만들어온 것 처럼 전자 부품 또한 하나의 소재로 보는 것에서 출발한다.

.

. 

“소재가 프로덕트로 변화하는 경계선” COMPOSITION+ (2016) / COMPOSIITON (2015) 

나무를 깎아 가구를 만들고 흙을 반죽해 그릇을 만드는 것 처럼 소재만을 가지고 최대한 단순한 과정만을 거쳐 가전기기를 만들어낼 수는 없을까?어떤 의미에서는 가식적이기도, 허상과도 같은 외장으로 덮인 가전이 아니라 있는 그대로의 소재 만으로 성립되는 보다 순수한 존재로서의 가전 말이다. 탁트 프로젝트는 그동안 외장 안에 감춰져 있던 전자 부품을 하나의 소재로 보고 투명한 수지와 섞어 또 다른 소재로 완성했다. 이 복합재는 전기가 통하는 것은 물론 내장된 부품들은 가전으로서 기능한다. 어디까지가 소재고 어디까지가 프로덕트일까? 컴포지션은 소재가 프로덕트로 바뀌는 경계선, 그리고 그 개념들을 정의하는 기존의 틀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한다.

.


COMPOSITION+ ©Masayuki Hayashi

.


COMPOSITION+ ©Masayuki Hayashi

.


COMPOSITION+ ©Masayuki Hayashi

.


COMPOSITION+ ©Masayuki Hayashi

.


COMPOSITION+ ©takt project

.

가전기기로서의 기능을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전기가 통하게 하는 것이다. 필요한 전자 부품을 투명한 아크릴 수지에 주입하는데 이때 각 부품들은 극도로 섬세한 특수 전기 도선으로 연결되어 있어 가전으로서 기능할 수 있게 된다. 비접촉식 충전이 가능하며 기울기 감지를 통해 온 오프 기능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블루투스 접속 또한 가능하게 해 스마트폰 등을 이용해 조광을 조절할 수 있다.

.

.

.

 

“무엇을 양산할 것인가” Dye It Yourself+ (2015) / Dye It Yourself (2015)

다이 잇 유어셀프 Dye It Yourself는 대량생산 되는 양산품과 세상에 오직 하나뿐인 나만의 물건, 이 상반되는 두 가지 개념을 하나로 잇는 제안이다. 대량생산이란 완성된 제품이 ‘복제 가능’하다는 점에 가치를 둔다. 플라스틱은 그런 복제 가능한 양산품에 있어 전형적인 소재로 사용되며 균질, 균등이라는 운명을 가지고 제품으로 완성되어 왔다. 하지만 우리들은 다른 사람과 다른 물건을 가지고 싶어하기도, 스스로 만든 단 하나뿐인 물건에 큰 애착을 느끼고는 한다. 저렴한 가격으로 양산할 수 있는 플라스틱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되, 동시에 누구나 간단하게 자기만의 물건으로 완성할 수 있는 여백을 남겨두는 것. 다이 잇 유어셀프는 그런 개념을 구현화하는 새로운 플라스틱 제품의 존재 방법에 대한 제안이다.

.


Dye It Yourself ©takt project (이미지 제공 : takt prohect)

.


Dye It Yourself ©Masayuki Hayashi

.


이 개념을 실현하기 위해 다공질 플라스틱이라 불리는 흡수기능을 가진 특수한 플라스틱이 소재로 사용되었다. 일반적인 플라스틱 제품 처럼 양산되지만 사용자의 취향대로 염색할 수 있다. 균일한 플라스틱 표면 위에 텍스타일과도 같은 아름다운 색의 흔들림과 번짐, 물결과도 같은 독특한 문양이 의자와 테이블 위에 스며든다. 이렇게 완성된 세상에 단 하나뿐인 가구는 대량생산과 크래프트라고 하는 반대편에 있던 두 가지 개념의 경계를 초월하는 존재이기도 하다.
관련 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kFn1tJ2s0fE

 

.


Dye It Yourself+ ©Masayuki Hayashi
.


Dye It Yourself+ ©Masayuki Hayashi

.


Dye It Yourself+ ©Masayuki Hayashi

.


Dye It Yourself+ ©Masayuki Hayashi

.

.

.


 

 

“D.I.Y. (Do It Yourself)의 재정의” 3-PRING PRODUCT (2014)

3-PRING PRODUCT는 기존 제품에 3D프린터로 제작한 오리지널 부품을 결합해 전혀 다른 용도로 사용하거나 자기만의 새로운 사용법을 추구하는, 새로운 D.I.Y.의 형태를 제안한다. 기존에 있던 곡이나 음원의 일부를 인용해 새로운 곡을 만들어내는 음악의 샘플링 기법 처럼 현재 출시되어 있는 기성품에 약간의 장치만을 더해 오리지널 제품으로 완성한다. 이 때, 3D프린터는 변화의 가능성을 비약적으로 높여주는 음악기재와도 같은 역할을 한다.

.


.


3-PRING PRODUCT ©Masayuki Hayashi (이미지 제공 : takt project)

.


,


.


3-PRING PRODUCT ©Masayuki Hayashi

.


.


3-PRING PRODUCT ©Masayuki Hayashi

.

.



3-PRING PRODUCT와 같은 시점으로 생각해보면 무지MUJI나 자주JAJU 등의 생활용품 매장에 진열되어 있는 양산품들은 완성품이 아닌 반완성품, 나만의 오리지널 프로덕트를 위한 하나의 소재로 생각할 수 있다. 다시말해 3-PRING PRODUCT는 소비자와 메이커 사이에서의 양자택일이 아닌 그 둘을 잇는 새로운 개념 안에 존재한다고 말할 수 있겠다. 이런 시점의 변화야 말로 탁트 프로젝트가 생각하는 ‘디자인’이며 앞으로도 계속해 가고자 하는 방향이다. 

.

.

_남미혜

.

관련 사이트

TAKT PROJECThttp://taktproject.com

.

.

 

플로리다의 태양, 바다, 그리고 달리 - 이미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영리를 목적으로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본 콘텐츠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게재 시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 외부필자에 의해 제공된 콘텐츠의 내용은 designdb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Tag
#takt_project
한국디자인진흥원의 저작물인 "TAKT PROJECT : '디자인'이라는 개념의 재정의"의 경우,
공공누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목록 버튼 이전 버튼 다음 버튼
최초 3개의 게시물은 임시로 내용 조회가 가능하며, 이후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임시조회 게시글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