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들이 가장 많이 본 디자인 뉴스
4차산업혁명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 아이콘 인쇄 아이콘

핀란드 알토대 산학협력으로 태양전지 숨겨진 원단 제작


 

 

핀란드의 알토대학교(Aalto University) 재학 중인 디자인  물리학과 학생들이 협력해 태양 전지판이 숨겨진 옷을 만들었다.  눈으로는  속의 태양 전지판을   없다.

-파워드 텍스타일(Sun-Powered Textiles) 프로젝트는 옷의 외관을 해치지 않으면서 온도  습도 측정 센서와 같은 웨어러블 기기에 전력을 공급할  있는 에너지 독립적인 제품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

 


 

원단에 태양광 발전 기술을 접목하는 기존의 방식에서는 에너지를 최대로 확보하기 위해 원단의  표면에 태양 전지판을 부착했다 알토대 팀은 말했다.

이는 옷의 미관을 크게 해치는 방식이다. 원단 위에 붙인 검은  태양전지가 텍스타일이나 옷의 겉모습을 좌우해 버린다.”

 


 

알토대의 다학제 팀은 시제품 재킷의 원단 아래 태양전지를 숨기는 방법을 택했다. 대신 웨어러블을 작동시키기에 충분한 빛이 통과할  있도록 원단을 특수 처리를 했다.  세탁 또한 가능하도록 했다.

 

이들은  혁신적 기술을 작업복이나 스포츠 의류에도 적용할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배터리 충전이나 웨어러블 기기에 따른 배터리 교체가 필요없기 때문이다. 특히 안전  보호복에 적합하다는  개발 팀의 생각이다.

 


 

시범 제품으로 실내외에서 육체노동을 하는 작업복 사용자를 염두에  재킷을 만들었다.  에너지를 사용해 내장된 습도  온도 센서를 작동시키는 제품이라고 알토대학교 디자인연구원인 엘리나 일렌(Elina Ilen) 디진과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시제품에 사용된 태양전지는 신체나 환경을 감지하는 여러 다른 센서들에도 적용가능하다.  발전량은 전지의 종류나 표면적에 따라 달라진다.”

 

일렌에 따르면, 섬유의  속성을 최적화하기만 한다면, 기본적으로 면이나 , 비스코스, 폴리에스테르, 폴리아미드  모든 종류의 섬유를 선파워드 원단으로 제작할  있다.

 

개발 팀은 최대한 많은 양의 빛이 통과할  있도록 텍스타일의 조직과 밀도, 색상, 마감 처리 등에 변화를 주었다.

 

태양전지가 생산한 전기는 옷에 포함되어 있는 전도성 섬유를 통해 웨어러블 센서로 보내진다.  전도 섬유는 휘어지며 신축성이 있다. 원단에 장착된 태양전지는 인공 빛에서도 에너지를 모을  있다. 물론, 태양 광에 비해 효율은 떨어진다.

 


 

의류  아니라, 커튼이나 가림막에도 선파워드 텍스타일이 사용될  있을 것으로 개발 팀은 보고 있다.

 

텍스타일 기반의 웨어러블 기술을 가로막는 일부 중대한 장애물들을 해결할  있었다 일렌은 말했다.

탑재된 기술이 눈에 보이지 않으며  세탁이 가능한 효율적인 재생에너지 생산 시스템이 그것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산학협동으로 진행됐다. 텍스타일에서는 폭사(Foxa) 린츠트룀(Lindström), 하드웨어  소프트웨어에서는 전자기기 업체인 할티안(Haltian) 지원했다.

 


 

선파워드 텍스타일은 헬싱키 디자인 위크(Helsinki Design Week) 기간  열린 온라인 전시  지구를 식힐 디자인(Design for a Cooler Planet)’ 에서 전시되었다.

 

 

원문 기사: Aalto University students create Sun-Powered Textiles jacket (dezeen.com) 



 

designdb logo

목록 버튼 이전 버튼 다음 버튼
최초 3개의 게시물은 임시로 내용 조회가 가능하며, 이후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임시조회 게시글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