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들이 가장 많이 본 디자인 뉴스
4차산업혁명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 아이콘 인쇄 아이콘

스스로 학습하며 자연스런 손동작 구현하는 의수, Esper Hand

 

뉴욕에서 활동하는 공학기반 스타트업 Esper Bionics 직관적인 자가학습 기술을 적용한 의수를 개발했다. 비슷한 종류의  보철제품에 비해 사용자가 의도하는 움직임을  빠르게 예측할  있다고 한다. 핵심은 근전도검사 기술을 토대로  -컴퓨터 인터페이스(BCI) 사용해 움직임을 촉발하는  있다.

 




사용자가 손을 움직이겠다고 생각하면, 뇌가 자극을 보내 특정 근육을 깨운다.

이어, 의수 밑단과 피부를 연결하는 30 이상의 비침습적 센서가  근육의 움직임, 또는 전기적 신호 정보를 잡아내고 전달해 손동작을 유발한다.  

 




BCI 기술은 마비증상을 가진 환자가 생각 만으로 기계를 제어하는  종종 사용되며, 업체는 Esper Hand 시장에 출시된 기존 제품들보다 반응 속도가 3배는 빠르다고 주장한다. 스스로 학습해 가면서 민첩한 손동작을 구현하는, 가볍고 내구성있는 로봇공학 제품이라는 설명이다.

 




손가락 5개의 다양한 움직임을 통해 뚜껑을 열고 차를 운전하며 조리도구를 사용하고 휴대폰 화면을 두드리는 등의 일상적 작업을 수행할  있다.

사람 손보다 가벼운 380g Esper Hand 폴리옥시메틸렌 플라스틱과 불소플라스틱, 나일론, 알루미늄, 스틸, 티타늄, 구리, 그리고 3종류의 실리콘을 혼합해 제작되었다.

 



 

Esper Bionics 클라우드 기반의 자체 플랫폼도 만들었다. 사용자는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로 여기에 접속해 자신의 움직임에 대한 데이터를 모으고 저장할  있다. 이렇게 수집된 데이터를 통해 손의 제어 알고리즘이 플랫폼에서 업데이트된다. 의수는  알고리즘을 통해 사용자의 다음 움직임을 계속해서 학습해 나가면서 예측 시간이 더욱 빨라지게 된다.

 

업체는 보조기기가 전기이식(electronic implants) 미래 생태계를 위한 초석이  것으로 보고, Esper Hand 적용된 기술이 지체장애인의 삶의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확신하고 있다.

 

" 내용은 원문 기사를 요약한 것입니다. 원문기사의 전문을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하세요."

원문기사 전문보기: Esper Hand is a "human-like" prosthetic arm controlled by the mind (dezeen.com) 

 


 

designdb logo
Tag
#셀프러닝 #의수 #보조기 디자인 #알고리즘 #근전도

목록 버튼 이전 버튼 다음 버튼
최초 3개의 게시물은 임시로 내용 조회가 가능하며, 이후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임시조회 게시글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