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들이 가장 많이 본 디자인 뉴스
해외 리포트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 아이콘 인쇄 아이콘

Todd Bracher in SP

Todd Bracher in SP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뉴욕 출신의 젊은 디자이너 토드 브래처의 전시가 있다. The essence of things;사물의 본질이라는 제목의 Todd 전시는 상파울로 Design Weekend(8.23-26일)와 BoomSPdesign(8.22-24일)포럼에 맞춰 열려 8월 23일부터 MCB(Museu da Casa Brasileira)에서 10월 21일까지 약 두 달 간 계속된다.

 


“유명한 디자이너나 아티스트가 되고 싶진 않다. 나는 타이틀을 좋아하지 않는다. 틀에 박힌 미국사람 혹은 어느 나라사람이고 싶지 않다. 나는 어떤 것이고 싶지 않다. 나는 개별적인 개체이고 싶다. 이것이 이 전시에 관한 것이다. 독특한 폼을 이해하고 그림을 그리고 음악을 작곡하며 예술과 디자인으로 세상을 해석하는 어느 한 사람처럼 말이다. 바로 이것이 예술과 디자인의 정의이다.” 그는 말한다.

 

토드 브래처의 작업은 좋은 모던 디자인의 전형으로 생각될 만큼 세련된 기술적 문제 해결과 심플함의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다. 미국 출신의 디자이너? 라는 호기심이 더 그에게 집중하게 되는 요인이 되기도 하는데 그는 뉴욕의 Pratt을 졸업하고 10년 동안 코펜하겐, 밀라노, 파리, 런던에서 일한 후 다시 브룩클린에 그의 스튜디오를 열었다. 그의 가구는 Zanotta, Frits, Hansen, Cappellini, Georg Jensen, Mater, Habitat 등의 유럽의 회사를 통해 생산되고 있다. 이러한 이유에서인지 마케팅, 브랜딩, 경제적 등의 미국이라는 이미지와는 다르게 미니멀하면서도 심미적으로도 충분한 감성이 전해진다. 그는 어느 인터뷰에서 디자인 과정에서 아메리칸 디자인이나 유럽피안 디자인이나 그 어느 것에 중점을 두는 것이 아니라 문화를 넘어 사회적인 계급을 넘어 보편적인 랭귀지를 찾아내려고 노력한다고 설명한다.

 

전시는 총 15점의 오브젝트로 구성되었다. 뉴욕 디자인 위크 등 몇몇 해외 디자인 전시를 통해 선보인 바있는 디자인과 가장 최근 브라질 조명 디자인 회사 Vialight를 위한 벽걸이형 조명까지 10년 사이의 디자인들이 전시되었다. 각각의 오브젝트 뒷면에는 그 디자인에 영감을 얻은 형상의 이미지가 벽면 가득 채우고 있어 일상의 환경(사람, 사물, 풍경)의 폼이 어떻게 새롭게 해석되고 적용되었나를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또 한쪽에는 디자인 과정을 설명하는 영상을 보여주고 있다. 

 


Lia(2012),Ceccotti, Italy

 

 


Trea chair(2011), humanscale, USA

의자의 구조는 엉덩이가 자연스럽게 움직이는 것을 따라 움직이게 되어 인체 공학적으로 편안함을 더해준다. 

 

 

 

 

Nest(2011), HBF, USA / Raia, Vialight(2012), Brasil

나비를 닮은 암체어와 뒷 벽면에는 브라질 조명회사 Vialight를 위한 벽결이형 조명

 

 


Lightfalls(2012) 3M

둥근 조명 사이 사이에 3M의 특허 제품인 필름이 LED 빛을 효율적으로 옆의 모듈로 반사시켜 전력 소비는 최소화하고 밝기를 최대화하였다. 모듈화 된 조명은 공간을 지배하는 강력한 인테리어 효과를 발휘한다.

 

 


Alodia(2010), Cappellini, Italy

굽어진 스틸 튜브 2개 위에 라운드진 스틸 시트가 올려진 미니멀한 스툴. 단순한 형태는 쌓아 올리기에도 유용하다.  

 

 

 

Luminária Dome(2007), Mater, Denmark

달의 형상에서 염감을 얻은 조명

 

 


Flora(2005) Georg Jensen, Denmark

여성의 목선과 어깨선에서 영감을 얻은 꽃병

 

 


Tod side table(2005), Zanotta, Italy

미국 모델 신디 크로포드(Cindy Crawford)의 얼굴에 있는 점에 영감을 얻었다는 사이드 테이블. 생활 공간의 아름다운 점 하나.

 

 


Librilounge(2003), Zero First Gallery, Japan

편히 누워 잡지를 읽고 싶은 곡선의 라운지 체어

 

 

Todd Bracher

MCB 전시장에서의 인터뷰 보기

http://vimeo.com/48296200#at=0

Tag
#todd bracher
한국디자인진흥원의 저작물인 "Todd Bracher in SP"의 경우,
공공누리"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목록 버튼 이전 버튼 다음 버튼
최초 3개의 게시물은 임시로 내용 조회가 가능하며, 이후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 임시조회 게시글 수: )